재테크 정보 공유 커뮤니티! 체리피커

자유게시판

새벽갬성에 젖어 쓰는, "나는 마일리지를 왜 모을까"

2019.10.27 03:36 조회 수 448 추천 수 2 댓글 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수정 삭제

카드를 마일리지 모으는 쪽으로 세팅하고

상테크를 통해 마일리지를 적립하다보면.. (비단 마일리지 만은 아니고, 현금화 상테크랑 겸하고 있습니다)

뭐 그리 복잡하진 않지만, 때론 번거롭고 귀찮게 느껴지는 순간들이 있습니다.

 

그럴때마다 머릿속에 스쳐지나가는 생각이 있죠.

"뭐 하러 나는 마일리지 모은다고 사서 이 고생을.. #@#$!@!@"

 

마일리지를 모으기로 결심한 시기도 올해 9월... 많이 늦었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내가 마일리지를 모으기로 결심한 이유를 돌이켜보면

뭐 이런 이유였던 것 같습니다.

 

1. 언제일지 장담할 수는 없지만, 그래도 몇 년 정도 지나면 우리 가족 모두 여행 한번 쯤 갈 시간이 나지 않을까...?

   그런데... 멕시코 칸쿤 갈때 이코노미로 갔더니 진짜 힘들었는데... 죽기전에(..??) 비즈니스 한번 타보면 좋겠다.

 

에서 시작된 마음은..

 

2. 마일리지 모으면 비즈니스를 비교적 싸게 갈수 있다던데... (물론 지금은 유상발권이 더 저렴해지고 있는 추세이긴 합니다. 앞으로 더욱 그럴 것 같구요..ㅠ)

   근데 비싸잖아.. 막상 여행 갈려고 비즈니스 끊으려면 좀 망설여질텐데 그냥 적금 든다 생각하고 미리미리 모아두면 4~5년 뒤에 여행 갈수 있지 않을까?

 

로 발전해서,

 

3. 카드를 뭘 써야 하는거야? 삼포적금? 상테크???? 엘포-OCB?????

 

조금씩 알아보다 생겨가는 궁금증들을 해결하기 위해 각종 블로그, 체리피커 사이트와 ㅅㅅㅅ 등을 뒤지고 알아본 뒤

실사용(KB탄탄대로 비즈티타늄 + SC플러스마일) + 상테크(현대제로모바일포인트)를 위해 카드를 발급받았습니다.

 

 

많은 분들이 마일리지 적립에 대해 점점 회의감을 가져가고 있으시고(제가 보기엔..)

실제로 유상발권이 편의성(발권시기 조정 등등)을 넘어서 가격적인 면에서까지 우위를 가져가는듯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요즈음,

이제와서 마일리지를 모으겠다고 이리저리 알아보는 건 다소 미련해 보일수도 있습니다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가 마일리지를 모으기로 결심한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일시납(유상발권) vs 할부(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

  - 고액 일시납에 대한 심리적 부담

 

2. 현존하는 신용카드 중 실사용이 쉬우면서 피킹률이 높은 카드가 많지 않음

  - 모든 카드를 다 알아본건 아니지만 꽤나 많은 카드들을 살펴보면서 느낀 건, "피킹률이 높으면서 실사용이 간편한 카드는 별로 없다"였습니다.

    특정카드를 예로 들자면(SC플러스마일)

    마일리지 가치를 아시아나 15~18원 / 대한항공 20원 이라고 가정할 시(개인적인 기준입니다)

    실사용 100만원 가정할 경우 플러스마일 대한항공은 4% / 아시아나는 3.75~4.5%의 적립률을 보입니다.

    "카드를 막 긁어도" 이만한 실사용 금액에 이만한 피킹률 보이는 카드는 눈씻고 찾아봐도 드.뭅.니.다.

    (물론 적립제외대상도 많지만 일반적인 실사용처를 고려시 크게 어렵진 않다고 판단합니다.)

 

3. 상테크를 통한 추가적인 마일리지 수급 가능.

  - 이것때문에 상테크를 알아보고 수행하게 됐죠. 현대제로모바일포인트형 카드를 사랑하는 이유도 여기에 있습니다.

    100만원 상품권을 8% 할인 92만원에 샀다고 가정할 경우,

    92만 * 0.03 = 27,600 엠포인트가 적립되고, 현대카드 홈페이지에서 M포인트 전환(20:1 비율)을 통해 "아시아나"마일리지 수급이 가능합니다.

    (대한항공은 전환 비율이 그닥 좋지 않습니다)

    약간의 제한조건(최소 10만엠포인트부터 전환가능)이 있지만 어쨌건 1달 기준 1,380마일리지를 "추가적으로" 적립하는 셈 치면

    SC플러스마일 카드 기준으로 552,000원을 결제했을 때 얻는 마일리지를 "창조"해 낼수 있죠ㄷㄷㄷ

 

4. 현재 아시아나 기준으로 마일리지 발권(비즈니스) 시 유럽/북미 왕복(제가 가고 싶은 곳..) 평수기 기준 10.5~12만입니다.

   전 4인 가족(아내, 아들 2)이기에 최소 42만~48만은 모아야겠죠.

   그래서 실사용(SC플러스마일+KB탄탄대로비즈티타늄) + 상테크를 통해 한달 평균 5600~6000 정도를 모으고 있습니다.

   이렇게 모으면 "7년 뒤"에 유럽 왕복 4인이 가능하더군요. (그래서 와이프 아이디를 동원해야 하나.. 고민중입니다..ㅠ)

   어차피 아이들이 어느정도 클 때까지 해외여행 4인은 힘들것으로 판단했고,

   5~7년 뒤에는 "어떻게든 시간을 내서 가족여행을 가야지"라고 굳게 다짐했기에 디테일한 계획 없이 실행에 옮겼습니다.

   (뭐, 그래도 마일리지 부족하면 유상발권을 혼합해야겠죠...)

 

마일리지 발권에는 분명 많은 제약사항이 존재합니다.

4인 발권까지의 난이도 뿐만 아니라 마일리지 가치 하락의 가능성(유상발권의 가격 경쟁성 우위)같은 "알 수 없지만 어려울 것으로 짐작되는" 제한사항부터,

매월 신경써야 하는 "업무"의 증가로 인한 스트레스, 그리고 가장 크리티컬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상테크 폐지/개악 가능성] 까지...

 

마일리지 가치는 시간이 지날수록 낮아질수도 있지만,

최근 공정위에서 마일리지 복합결제(현금+마일리지를 통한 항공권 구매)를 추진한다는 뉴스는

목표 마일리지에 도달하지 못하더라도 어쨌건 마일리지 사용이 가능해질수도 있다는 점에서만큼은 긍정적인 소식이라고 생각합니다.

 

...쓰고 보니 꽤 기네요.

아무튼! 체리피커에서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하하....

대단한 분들이 참 많이 계시더라구요. 오늘같이 잠안오는 새벽에는 그 분들 글을 하나씩 읽어가며 그 신박함과 작성자 분들의 "천재성"에 감탄을 금치 못하며

메모장에 조금씩 메모해놓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신박한 글 많이 부탁드립니다.

 

언젠가 저도 여기 계신 체리피커 분들께 뭔가 알려드릴 수 있는 "지식인"이 되었으면 하네요^^

 

이젠 일요일 하루 남은 주말이지만, 모두들 행복하고 알찬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2

추천

추천은 작성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조금이라도 유용하셨다면 추천!

무성의한 복붙 수준의 글은 신고해주세요!

유용한 댓글에도 추천을 눌러주세요! 기준 추천수 이상이면 댓글로 선정됩니다

  • profile
    명불허전 (2019.10.27 03:48)

    화이팅입니다~ 저도 상테크+마일적립 중인데, 카드사용은 실적+피킹 위주고 마일은 조금 약한 거 같아서 고수님들 따라서 빡세게 배우고 있네요ㅎㅎ


    (축하합니다! 댓글작성 랜덤 포인트 8을 획득하셨습니다.)
  • ?
    띠무 작성자 (2019.10.27 03:52)
    마일리지 적립이든, 상테크든, 앱테크든...
    고수님들의 세계는 너무 깊기에 제가 따라갈 수 있는 선까지만 따라가는 중입니다 ㅠ
    너무 파고들면 본업이나 아이들과의 시간에 지장을 주겠더라구요ㅋㅋ
  • ?
    유우니드아 (2019.10.27 09:51)
    한달 마일리지 적립량을 좀 더 늘려보시지요. 마음먹고 하면 댄공 기준 월 만오천 마일 이상도 가능한데, 아시아나는 더하겠지요.
    마일 상테크를 통하여 내가 가진 마일리지 중 공짜 마일리지 비율을 늘리고, 현재 가능한 삼포 루트로 매월 땡기는 한편, 다소 삼포 보다는 비율이 떨어지는 방법으로라도 단기간에 마일 쌓는 양을 늘리는것이 좋으실거에요.
    마일 5~7년 모아서 한번 턴다는 생각으로 모으시면 곧 시들해지실거에요.
  • ?
    체리남 (2019.10.27 11:21)

    쓰신 글만 봐도 이미 많은 걸 알아보시고 앞으로도 그러실 것이고, 고수의 자질이 느껴지십니다ㅎㅎ 

    꼭 목표한 마일리지 발권으로 즐거운 여행되시길 바랄게요^^ 

  • ?
    띠무 작성자 (2019.10.27 13:11)
    격려와 조언 댓글 감사합니다^^
  • ?
    아라리용 (2019.10.27 14:52)
    와 멋있으세요 이제 막 입문한 초보인데 이렇게 열심히 하시는 글 보니까 저도 열심히 공부해서 모아가야겠단 생각이 드네요 파이팅입니다!!
  • ?
    도롱이 (2019.10.28 12:12)

    카드사용으로 모은 마일리지는 유효기간이 없나요?

  • ?
    띠무 작성자 (2019.10.28 16:13)
    마일리지 유효기간은 적립방법과 상관없이 동일한 걸로 알고있어요
  • ?
    화이팅 (2019.10.28 15:29)
    저도 이제서야 마일리지 시작하려고 하는게 아직도 헷갈리네요
    아이가 크면서 멀리 나가게 될테고 유상으로 비즈니스석 끊기는 힘들거 같아 시작하고자 맘 먹었는데 점차 개악이 된다하니 걱정스럽네요
  • ?
    양사나이 (2019.10.28 20:43)
    마일리지 모으는 이유는 그냥 구입하는것 보다 더 싸면 하는게 맞는것 같습니다. 저는 이코노미 성애자라 마일리지 보다는 차액이 낫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광고]지만 유용한 신용카드, 상품권으로 네이버페이 포인트 충전하는 방법 [13] file 체리피커 2020.10.08 6 15877
공지 실시간 쇼핑몰별 베스트 100 메뉴 오픈완료! file 체리피커 2019.10.05 11 11777
공지 체리피커 공식 앱 출시! 빠른 페이지 이동! 강력한 푸시 알림, 키워드 알림 (구글 플레이스토어) file 체리피커 2019.08.19 28 21354
공지 온라인 폐지 줍기 상테크 하는방법 1탄 - 해피머니 상품권 -> 페이코 PAYCO 현금화 환불 [476] 체리피커 2019.03.12 0 115060
7173 아웃백 최대할인 경험.4가지중복. 68프로 할인. [9] file 도리도리 2019.11.17 2 558
7172 ㅅㅌㅋ 카드정리 [28] 유자3 2019.11.07 2 2320
7171 페이코 흑자부도 [40] 씨픽커 2019.11.02 2 1630
7170 오늘 안하신분들 Lpoint 복권 하세요 [19] 앤틀러 2019.11.02 2 1006
7169 100우대 환전 앱 비교 [5] 아슈크림케이크 2019.10.31 2 226
7168 해피머니 기회비용 [15] 1집 2019.10.30 2 576
» 새벽갬성에 젖어 쓰는, "나는 마일리지를 왜 모을까" [10] 띠무 2019.10.27 2 448
7166 2029년 10월, 돼지카드 3만 Voltage 방전은 모두 완료됩니다. [13] 신라상회 2019.10.25 2 757
7165 신랑이랑 제꺼 숙제는 끝났네요^^ [35] 가을별이 2019.10.25 2 720
7164 체리피커 중독되었네요 [8] 체에버 2019.10.24 2 194
7163 삼성 돼지카드 만들었어요~ [12] 시그마식스 2019.10.23 2 1100
7162 SKT 멤버쉽도 가족 연동이 되네요 [7] 정피디 2019.10.10 2 235
7161 신세계 상품권 오프라인구매 / 실적 No반영?! [7] 용가리 2019.10.10 2 1233
7160 아시아나마일리 어디에 쓰시나요? sha 2019.10.09 2 120
7159 ㅅㅌㅋ 종말론? 전에도 이랬나요? [22] 슈쥬파파 2019.10.06 2 1065
7158 쇼핑몰 BEST 게시판이 생겼네요ㅎㅎ [10] 체리남 2019.10.05 2 472
7157 위메프 상품권 현재 판매가격 정리. [9] 신라상회 2019.09.25 2 406
7156 2019. 9. 7 위메프 해피한 주말~ [11] 신라상회 2019.09.07 2 530
7155 체리피커 사이트에서 포인트로 [4] 돈을쓰더라도 2019.09.03 2 135
7154 삼포적금 이제는 sc포인트로 전환만 남은거네요 그것도 올해까지만 주쥬클럽 2019.08.20 2 15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376 Next
/ 376

문의사항은 메일로!